클론 조작된 세상 REVERSION.2020.720p.HDRip.H264.AAC-RTM.mkv

 

[영문 자막]

클론 조작된 세상 REVERSION.2020.720p.HDRip.H264.AAC-RTM 영문.srt
0.07MB

[한글 자막]

클론 조작된 세상 REVERSION.2020.720p.HDRip.H264.AAC-RTM.srt
0.08MB

오늘도 타일러님 광고 보고 좋은 문장 하나 공부했네요 ^^~ 감사합니다.

다시 한번 느끼지만 한국말이나 영어나 그닥 다를게 없고 표현도 비슷한데.. 어떻게 보면 한국 사람은 너무 formal한 형태로만 영어를 배웠고 진짜 대화를 위한 영어는 배우지 않아서 그런 것이 아닐까 합니다. 그래서 이런 표현들이 나오면 재미도 있고 머리에도 바로 들어와서 너무 좋잖아요. ㅎㅎ

 

자~ "당신의 취미는 무엇입니까?"를 영어로 하면요?라는 질문에.. 저또한 바로

"What's your hobby?"

라고 하자 바로 삑!! 아닙니다!! 라고 하는 타일러님!! 헉!! 아.. 아니라니!? 그.. 그럼 뭐란 말인가!?!?

 

답은

"What do you do for fun?"

What!?!? 그것도 이해는 하겠지만 왜 왜 위의 문장이 틀렸다는 거지!? 하는 순간 생각이 들었지요 ㅎㅎ

 

곰곰히 생각하면 맞아요..

덜 친한 동료나 외부인을 만났을 때 취미를 물을 때는 한국말로도 약간 정중하게..

"취미가 무엇인가요?"

라고 하잖아요.. 네 이럴 때는 영어로도 "What is your hobby?" 해야겠죠.. 또는

"어떤 취미를 좋아하세요?" -> "What hobbies do you like?"

"어떠한 취미들을 가지고 계신가요?" -> "What kind of hobbies do you have?"

라고 하겠지요..

 

그런데 친해진 동료나 친구들 사이에서 한국말이더라도 저렇게 물어보면 조금 어색하잖아요!?

역시나 친하면 한국말로도 "취미"라는 단어는 안 쓰게 되는 거 같아요..

"야~ 뭐하냐 잼난거 없냐?" 또는 "요즘 잼난거 뭐 하냐?"

이렇지 않겠습니까.. ㅋㅋ 좀더 가면 속어.은어.슬랭까지 가겠지만.. "Hey bro~~" ㅋㅋ

 

역시나 이럴 때 적당히 친하게 표현할 수 있는 문장이

 

"What do you do for fun?"

 

참 좋은 문장이네요..

 

 

여담..

지금은 거의 잊어가고 있는 영어이지만.. 영국에 있을 때 선생님이 매일 하던 말이 생각나요..

학생들이 교실에 들어올 때마다 반갑게 인사로 맞아주셨는데..

"How are you today~?"

하고 물으면 한국 학생들은 99%.

"Fine. thank you, and you?"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머 저것 밖에 안 배웠잖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즈음 영어 교육은 많이 바뀌었는지 모르겠네요.. 제발 바뀌었으면 좋겠습니다.

 

여튼 혼나요 매일.. 절대 쓰지 말아야 할 답변이 "Fine." ㅋㅋㅋㅋㅋ

"Good", "Very Good", "Lovely", "Fantastic", "So-so", "Not good", "Not bad", "Bad", "Too bad", "Terrible", ...

간단히 아는 단어들만 배치해도 대략 안 혼나요 ㅋㅋ..

그날의 자신의 기분을 표현하는 것인데 그에 적절한 단어 선택과 표현을 해야겠지요..

 

한국말로도 다양한 표현을 못 하는 사람 많죠~ 한국말도 표현 배워야 하는 것처럼..

영어도 시간 표현이든 장소표현이든 업무에 대한 것이든 다양한 표현을 배우고 사용하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광고를 보다가 재미 있기도 하고 조금은 황당하기도 해서 써 봅니다.

요즘 영어 인기가 많은가 봅니다. 영어 광고가 많이 나와서 잠깐이라도 배우는 시간이 되니 좋더라구요..

 

여튼 주 요점은요.. 타일러라는 분이 하는 광고 인데요..

"그 옷 벗지 마세요. 안 벗어도 됩니다"라고 할때..

Don't take your coat off.

라고 하면 이상하다는 것이죠.. 직역으로는 맞고 의미 전달도 되지만 저렇게 쓰지 않는다는 거에요..

 

정답은?

Keep your coat on.

이라는 것이죠.. 그렇습니다. 맞지요..

 

그런데 말입니다..

그 다음이 좀 그렇더라고요.. 미국인은 이렇게 표현하지 않는다!? 그 마음을 읽어야 한다!? 라구요..

 

그런데요.. 한국말로 하는 걸 생각해 보면요..

누군가 손님을 집에 초대하고 외투를 입고 있어도 된다고 말하고자 한다면..

"코트 입고 계셔도 되요."

라고 하지 누가!?!?

"코드 벗지 마세요!"

라고 하나요??? 머 코트 안에 못 볼게 있거나 폭탄이라도 설치된게 아니라면 말이죠.. ㅋㅋ

 

네.. 결국 똑같지 문화적으로 다르지 않은 주제라는 것이지요..

물론.. 물론이요.. 한국식 표현이 좀 강한건 맞아요.. 어렸을 때 부터 머 하지마 하지마 안돼 안돼 라는 말을 너무 많이 하고 듣고 자랐으니 말이죠..

 

샘 해밍턴의 육아 프로를 보면 참 다르다 싶어요.. 음식 먹으며 난리가 나는데 그냥 편하게 놔두잖아요.?

물론 방송용일수도 있겠지만.. 실제 외국분들은 그런 분들이 많더라구요.. 한국인이라면 "이러면 안돼요." "떼찌 떼찌" 등 하지 못 하게 막는 분이 거의 90% 이상일테니까요.. 물론 무지 혼내는 외국분도 봤어요.. 혼내는 사람은 한국분들보다 훨씬 무.. 무섭..

 

좀 엉뚱하게 새려고 하니깐.. 여기까지만 ㅋㅋ

 

한국이나 미국이나 표현 방식이 다른 것들도 분명 있는 것은 맞고, 역사적으로 사회적으로 문법이나 단어의 선택부터가 다를 수 있지만.. 해당 광고에 대한 부분은 조금 어색하게 봤네요..

 

그냥 주저리주저리였습니당.

 

 

  1. asd 2019.06.28 11:51

    저도 좀 어색하다고 생각했어요
    "코트 벗지 마세요 "를 번역하라고 했으니 당연히 don't 부터 문장이 떠오르게 되는데 상식적으로 누가 코트 벗지 마세요 라고 할까 싶었어요.

    • 잡학지식 BOOX 2019.07.03 00:50 신고

      그렇지요? 조금 어색하지요 ^^?
      ㅎㅎ 저만 그렇게 생각한건 아니라고 생각하니 감사합니다. ㅎㅎ
      영어를 강조하고 싶었겠지만.. 그렇게 과학적인 언어도 아니고.. ㅋㅎ..

Babblring 돌판지 백일반지 리뷰입니다.

 

아주 만족스럽고 너무 예쁘네요.. ㅎㅎ

한 박스가 와서 무언가 했는데 선물 쇼핑백이랑 사은품이랑 메시지 카드까지 있네요..

 

메시지 카드는 비워달라고 요청드려서 그냥왔는데..

미니 사이즈인줄 알았는데 너무 커서 깜놀.. ㅋㅋ

 

추천 뙁 합니다~~

 

 


"

골프에서 방심이 생기는 가장 위험한 시간은 만사가 순조롭게 진행될 때이다

"

진 사라젠


방심이라는 건 물론 정신적인 부분이지만, 안심을 하고 방심을 하게 되는 순간 뇌의 집중력이 미세하게나마 떨어지게 되고 뇌가 조금의 안정을 찾아 집중력이 흐트러지니 몸의 근육들이 조금이라도 이완되게 되어 원래의 자세가 나오지 않게 되는 것은 아닐까도 생각해 봅니다.

너무 잘 치겠다고 생각해서 힘이 너무 들어가는 건 잘 느껴지지만 조금 마음을 놓는다고 조금 몸이 풀리는 건 느끼기 어려울테니까 말이죠.

명언은 어느 분야에서 왔든 상관없이, 명언은 항상 인생에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골프는 긴장하고 즐겁게 치면서, 인생은 별거없다고 루즈하고 재미없게 허비하고 있는 건 아닌지 되돌아 보아야겠습니다.

적당한 긴장감을 가지고 골프에 임하듯 적당한 긴장감을 가지고 인생을 살아가야 하겠습니다.



+ Recent posts